소식지 06월호
만들이summer
보도자료
  • 5천년 우리 삶과 함께한 한우 민속 탐구
  • 등록일
    2021-06-10
    조회수
    108
  • 첨부파일
    없음

 

5천년 우리 삶과 함께한 한우 민속 탐구 

 

- 전국한우협회, 신축년 소띠해 맞아 한우역사와 문화적 가치 제고 노력 -

-한국민속학회와 '한국인의 삶과 소(牛) 민속' 학술대회 공동개최 -

 


 

 

 

전국한우협회(회장 김삼주)는 오는 612() 한국민속학회와 함께 공동으로 한국인의 삶과 소() 민속심포지엄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전국한우협회, 한국민속학회 홈페이지 공지사항 및 포스터 qr코드 참고>

 

이번 학술대회는 한우자조금 재원을 활용하여 한국인의 삶속에서 동고동락하며 깊이 관여해 온 한우의 역사와 민속을 탐구하고 토론하는 장을 구성했다. 국립민속박물관 정연학 학예연구관의 농경사회와 소가 지닌 상징성이라는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소의 경제사 소 관리 정책과 제도 소의 음식사 놀이문화와 소 등 다양한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우리의 삶을 풍요롭게 하고 한국인의 고유의 입맛을 지켜온 한우는 한국사회의 전통 의식주 일상문화를 구성하는 주요 인자였다. 현대에는 밀양 백중놀이, 양주 소놀이굿 등 소와 관련된 민속놀이를 무형문화재로 지정해 보호하고 있다. 소는 사회경제적 기반의 급변속에서도 음식, 건강, 패션, 에너지, 환경 등 제반분야에서 직간접적으로 계속 엮여 있기에 여전히 우리 민속에서 중요한 주제다.

 

전국한우협회는 신축년 소띠해를 맞아 기획한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역사속 한우의 사회·경제·문화적인 의미를 되짚고, 흥미로운 이야기를 공유하는 기회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김삼주 전국한우협회장은 한우가 우리 삶에서 얼마나 소중한 존재인지 되돌아보는 뜻깊은 시간을 갖게 되어 기쁘다세계유일 유전자원인 한우를 함께 지켜야 하는 이유와 의미를 공유하고,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확보된 연구성과와 스토리 콘텐츠가 한우산업의 발전과 국민적 한우사랑에도 큰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